언론에서의 최훈내과

세종시내과 위, 대장 내시경 검사가 필요한 이유 - 금강일보

2018-01-20

관리자 조회수 : 1,459

[출처] 금강일보 2016-04-22
http://www.ggilbo.com/news/articleView.html?idxno=279314


위암은 남성에게서 발생률이 1위, 여성을 포함해서는 2위로 흔하게 발생하는 악성암으로 잘 알려져 있다. 하지만 초기에 진단 시 90% 이상은 내시경 시술을 통해 치료가 가능하고 대부분은 완치를 할 수 있다.

 

세종시내과 최훈 원장은 조기 위암은 대부분 무증상이며, 일반적인 위염, 위궤양에 의한 속쓰림 및 소화불량 증상과 구별이 되지 않기 때문에 내시경 검사를 통해서만 진단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위내시경 검사가 필요한 경우는 상복부 통증과 속쓰림, 식도역류증상, 연하곤란, 이물감, 혈변, 토혈, 흑색변, 구토등 상부 위장관 증상이 있을 때이며 이런경우엔 반드시 빠른 시일내에 내시경 검사를 받아봐야 한다.
또한 40대 이상의 성인을 포함하여 특별한 증상이 없는 경우에도 정기적으로 검진을 받는 것이 좋다. 특히 위축성위염, 장상피화생성위염, 헬리코박터균감염, 위암의 가족력이 있다면 매년 검사를 받아야 한다.

대장암 예방도 마찬가지다. 생활습관이나 식습관의 서구화등의 원인으로 염증성장질환, 대장용종, 대장암등의 발생률이 지속적으로 증가되고 있다. 
우리나라는 세계적으로 대장암 발생률 1위 국가이며, 국내에서는 암발생률 3위가 바로 대장암이다. 
선종성 용종의 단계를 거쳐 서서히 암을 진행하기 때문에 이 단계에서 제거할 경우 대장암을 예방할 수 있다고 최훈내과에서 의료 정보를 제공하였다.
설명이 되지 않는 만성 복통을 포함하여 40~50대 이상에서는 3~5년 간격의 정기적인 대장내시경 검사가 필요하다. 그리고 다양한 종양이나 암 등이 의심스러운 경우에도 대장내시경을 통해서만 진단 및 치료가 가능하다.

세종시내과 최훈 원장은 소화기내시경에 대해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빠르고 편안한 내시경 검사를 통해 정확하게 진단하고 효과적인 방법의 치료로 많은 환자들의 상태를 개선시킨 전문의로 잘 알려져 있다.
일반병원에서 쉽게 접하기 힘든 의료장비들이 최훈내과에서는 사용되고 있다. 고화질의 내시경과 이산화탄소 주입 대장내시경 같은 대학병원급 의료기기와 내시경 기구의 철저한 소독관리로 한번 방문한 환자들은 대부분이 다시 최훈내과를 찾아 진료를 받고 있었다.

최훈원장은 내과적 만성질환 환자를 위해 끊임없이 공부하여 최신 진료 지침에 따른 치료를 시행할 수 있었고 다양한 대학병원과 협력병원 관계 및 친절 간호사, 탁월한 치료 효과 등 지역 주민들과 타지에서 올라와 방문하는 환자들에게 높은 호평을 받고 있었다.

내과 및 많은 병원들을 포함하여 진료라는 것은 친절과 정성, 그리고 정확하고 빠른 내시경 검사 등 환자의 불편함을 덜어주고 효과는 극대화시켜 개선된 만족스러운 치료가 시행되어야 한다.
단순 감기라도 충분한 진료 시간, 설명 등 필요한 검사만을 진행해야 하는 것은 병원이 갖춰야할 기본 자세이다.
현제 최훈내과는 이러한 조건들을 충족시키고 있기 때문에 고객들의 아낌 없는 칭찬과 박수를 받고 있는 것이다.


전체메뉴